삶이란 지나고 보면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유게시판

삶이란 지나고 보면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박경석 댓글 0건 조회 169회 작성일 21-04-18 16:54

본문

삶이란 지나고 보면

젊음도 흘러가는 세월 속으로
떠나가 버리고
추억 속에 잠자듯 소식 없는
친구들이 그리워진다.

서럽게 흔들리는 그리움 너머로
보고 싶던 얼굴도
하나 둘 사라져 간다.

잠시도 멈출 수 없는 것만 같아
숨막히도록 바쁘게 살았는데
어느 사이에 황혼이 빛이 다가온 것이
너무나 안타까울 뿐이다.

흘러가는 세월에 휘감겨서
온몸으로 맞부딪치며 살아 왔는데
벌써 끝이 보이기 시작한다.

휘몰아 치는 생존의 소용돌이 속을
필사적으로 빠져 나왔는데
뜨거웠던 열정도 온도를 내려 놓는다.

삶이란 지나고 보면
너무나 빠르게 지나가는 한순간이기에
남은 세월에 애착이 간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7
어제
150
최대
815
전체
79,816

그누보드5
Copyright © gamoon.com All rights reserved.